바로가기 메뉴

정보마당 지역기술 혁신과 일자리 창출의 산실

보도자료

  • 본문확대해서 보기
  • 본문축소해서 보기
  • sns 공유하기
  • 본문프린트하기
광주테크노파크 김성진 원장 이임
작성자
박우진
작성일
2019-12-03 09:02
조회수
38
광주테크노파크 김성진 원장 이임

- AI, 공기산업, 바이오헬스 등 미래 먹거리 산업 기획
- 광주경제자유구역, 산학융합지구, 에너지융복합단지 등 산업혁신 기반 조성
- 스마트공장 보급·확산(133억) 등을 통한 제조업 4차산업혁명 대응




광주테크노파크(이하 광주TP)가 2일, 광주테크노파크 대회의실에서 제8대 김성진 원장 이임식을 개최했다.

이날 이날 이임식에는 김문환 광주전남중소벤처기업청장과 손경종 광주시 전략산업국장, 김성봉 산학연명예회장을 비롯한 각 산업 산학연협의회 회장, 입주기업협의회과 법인임직원을 비롯한 산학연관계자 120여명이 참석해 김성진 원장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했다.
 
김성진 원장은 이임식에서 “풍요로운 광주를 선도하는 일자리 창출 중심기관이라는 경영 철학으로 그간 낙후된 우리지역의 빈 공간을 기업이라는 그림으로 채우기 위해 노력했다”면서, “어느곳에서든 우리지역 산업과 경제를 위해 계속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볼 생각”이라고 밝혔다.
 
전남지방우정청장과 산업통상자원부 대변인을 거쳐 작년 11월 광주TP 8대원장으로 취임한 그는 “기관 운영 중점 추진 방향으로 ▲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중심기관으로서의 역할 ▲현장밀착형 기업지원 ▲4차 산업혁명 전초기지 ▲지속적인 경영혁신 등 4대 경영혁신과제를 경영철학으로 설정하여 기업과 사람이 모이는 광주를 만드는 중심역할을 하기위해 지난 1년간 정신없이 바쁘게 지냈다”고 밝혔다.
 
특히“지금 광주의 열악한 경제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것은 4차산업혁명을 통한 기술기업 육성과 산업구조 고도화, 산업발전 기반 확충, 기술창업 활성화 등에 있다”면서 이를위해 “지역으로 투자와 인력이 모일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이 어느 때 보다 중요하다고 생각되며,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으로서 임직원들과 함께 지역 거점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위해 지난 1년간 매진했다.”고 밝혔다.
 
취임 후 대표적인 성과로 ▲1조8천역원의 에너지융복합단지 지정 및 200억원의 종합지원센터 유치 ▲광주경제자유구역 지정 추진 ▲4차산업혁명시대 미래핵심기술인 AI산업기반구축 ▲5,300억원 공기산업 클러스터 조성 예타추진 ▲400억원 바이오헬스산업 기반 확충 등을 추진했다.
 
끝으로 김성진 원장은 “4차산업 혁명은 상대적으로 낙후된 광주지역에게는 위기이자 기회가 될 것”이라면서“지난 세월동안 산업육성전문가로서 그리고 중소기업의 동반자로서 쌓아온 많은 능력과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으로서 소중한 경험을 자산으로 광주가 5년 뒤, 10년뒤에 뭘 먹고 살지를 고민하고 노력하겠다.”고 밝혔다.
 
한편 김 원장은 전남 고흥 출생으로 광주 대동고와 건국대를 거쳐 영국 리즈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제33회 행정고시(재경직)에 합격, 공직에 첫 발을 내디딘 뒤 27년 간 지역경제국장과 경제자유구역기획단장, 전남체신청 청장 등을 역임한 산업경제 전문가로 중앙인맥과 추진력, 행정력 등 3박자를 골고루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.